로고

대전산업단지‘청년창업 활성화단지’로 탈바꿈한다

국토부, 산업단지 재생사업 활성화구역 후보지 공모 선정

서영순 | 기사입력 2023/05/25 [20:14]

대전산업단지‘청년창업 활성화단지’로 탈바꿈한다

국토부, 산업단지 재생사업 활성화구역 후보지 공모 선정

서영순 | 입력 : 2023/05/25 [20:14]

▲ 대전시청사


[골든타임즈=서영순] 대전시는 25일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산업단지 재생사업 활성화구역(이하, 활성화구역) 후보지로 대전산업단지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활성화구역은 노후한 도심 산업단지 일부를 고밀·복합개발해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첨단산업이 유입되는 혁신공간으로 전환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6년에 도입됐다.

활성화구역으로 지정되면 용도지역 변경에 따른 용적률 완화 및 재생사업 기반시설 우선지원, 주택도시기금 융자지원 등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위한 각종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대전시와 대전도시공사는 활성화구역에 ▲산업단지 종사자를 위한 커뮤니티 시설 ▲주차장 및 보행자전용도로 등 기반시설▲청년창업보육센터, 공공데이터센터 등 지원시설 ▲첨단지식 ․ 제조 융․복합산업을 위한 복합시설용지 등을 조성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앞으로 구체적인 활성화 계획을 수립하여 타당성 검증, 관계기관 협의, 국토부장관 승인 등의 절차를 거쳐 활성화구역으로 지정·고시한 후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 “대전산업단지가 노후 산업단지의 이미지를 벗고 청년들이 취업하고 싶은 친환경 산업단지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노후 대전산업단지를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첨단산업이 유입되는 고밀도 복합 혁신산단으로 조성하기 위한 대개조를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PHOTO NEWS
【포토뉴스】 “내가 일할 곳은 어디에?”… ‘역대 최대 K-시흥 채용박람회’ 현장 북적북적
이전
1/10
다음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