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k-시흥시 시흥천 바람개비 팔랑 ‘봄이 오는 소리’

이상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2/19 [20:04]

k-시흥시 시흥천 바람개비 팔랑 ‘봄이 오는 소리’

이상기 기자 | 입력 : 2023/02/19 [20:04]

 

▲ 시흥천 정왕동 -봄이오는 소리



대동강 물이 녹는다는 우수(雨水)를 사흘 앞둔 16일, 시흥시 시흥천의 바람개비가 봄을 재촉하며 팔랑이고 있다.

 

춥던 바람은 자연의 시간을 따라 온기를 품고, 만연한 봄기운에 땅 속 초목은 생동할 준비를 서두른다.

 

한껏 가벼워진 옷차림의 시민들은 바람개비길을 따라 산책을 즐기고 있다.

 

바람개비길은 지난 2020년 진행된 시흥천 복구사업 일환으로 조성됐다.

 

지역주민의 자발적 환경지킴이 활동을 통해 시흥천 내 600m 구간에 바람개비 1,200개를 심어, 시민의 공간으로 재탄생했다.

 

시는 시흥천과 곰솔누리숲, 옥구공원 구간을 늠내길(정왕둘레길, 13km)로 조성해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PHOTO NEWS
【포토뉴스】 K-시흥시- “초보농부의 텃밭 가꾸기 한창”
이전
1/10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