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영상뉴스】 중단 없는 안양발전 변화의 아이콘 클릭, 동반성장 미래 안양이 활짝!

민선8기 제10대 최대호 안양시장 1일 취임. 7대 운영계획 밝혀

조민환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13:52]

【영상뉴스】 중단 없는 안양발전 변화의 아이콘 클릭, 동반성장 미래 안양이 활짝!

민선8기 제10대 최대호 안양시장 1일 취임. 7대 운영계획 밝혀

조민환 기자 | 입력 : 2022/07/01 [13:52]

 

중단 없는 안양발전 변화의 아이콘 클릭, 동반성장 미래 안양이 활짝!


중단없는 발전과 동반성장, 민선 8기 안양시정이 활짝 펼쳐졌다.

제10대 최대호 안양시장 취임식이 7월 1일 시청사 대강당에서 유관 기관장과 일반시민 등 9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최 시장은 6·1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안양시장에 당선, 민선 7기에 이어 다시 4년 동안 안양시정을 움직이게 됐다.

이날 취임식은 취임 선서와 취임사 낭독, 축하 꽃다발 전달이 있었다. 팝 소프라노 손지은의‘위풍당당’과‘아름다운 나라’열창이 분위기를 고조시켰는가 하면, 안양시립합창단은‘개선행진곡’과‘축배의 노래’로 큰 박수갈채를 불러 모았다. 최 시장의 민선 7기 영상기록물로 상영된‘대호 씨의 하루’는 방청객들을 즐겁게 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이상민 행안부 장관의 축하 메시지가 도착했고 김동연 경기도지사도 축전을 보내왔다. 최대호 시장과 부인 단옥희 여사는 취임식 후 식장을 나가는 시민들과 일일이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최 시장은 취임사에서 코로나19가 아직 끝나지 않는 상황이고, 고물가에 경제난이 닥친 시기인 만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서두를 밝혔다.

시청사 이전 추진은 안양의 미래를 위한 결단이었음을 강조하며 청사 부지는 앞으로 4차 산업 전진기지가 될 것임을 예고했다. 청사가 옮겨가는 만안구는 새로운 형태의 주거와 교통중심지로 변화하며 동반성장의 디딤돌이 될 것임을 비쳤다.

또 안양은 자율주행과 AI 그리고 빅데이터, 드론, 사물인터넷 등 4차 산업혁명시대에 부합하는 스마트한 삶이 전개되고, 청년을 비롯한 세계의 젊은이들이 모여들 것으로 전망했다.

풍부한 외국자본과 기술을 유치하기 위한‘경제특별구’설치를 검토하고 있음도 언급하면서 민선 8기 임기 4년은 미래 100년을 내다본 안양의 탄탄한 밑바탕이 될 것이며 그 위에 시민의 꿈이 영글어 갈 것이라는 희망도 내놨다.

특히 개발이 제한된 작은 면적의 도시가 어떻게 발돋움하는지를 보여주겠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또한 공무원들을 향해서는 시장인 자신을 믿고 함께 달려 나가자고 주문했다.

 

 

▲ 최대호 안양시장이 1일 취임식에서 7대 시정운영계획를 밝히고 있다.



■7대 시정운영계획

 

 

○세계속의 도시 ○청년특별도시 ○교통허브도시 ○복지·교육도시 ○편안한 도시 ○녹색·환경도시 ○문화·스포츠도시

최 시장은 이와 아울러 민선 8기 시정 운영 방향으로 △세계 속에 경쟁하는 안양 △청년특별시 안양 △교통허브도시 안양 △민생회복을 통한 복지 교육도시 △여성과 노인이 안심하는 편안한 도시 △건강과 문화가 공존하는 녹색·환경도시 △문화와 스포츠 도시 등 7대 계획을 밝혔다.

7대 시정운영계획은 평촌신도시 재창조와 안양교도소 이전 및 박달스마트시티 추진, 청년행복도시 박차 등이 골자를 이룬다. GTX-C노선을 비롯한 철도노선 조기 완공에 힘을 쏟는 한편, 포스트코로나 시대 민생회복을 위한 다양한 지원, 취약계층과 장애인에 대한 복지 그리고 교육정책을 포함한다.

계층별 일자리 지원은 물론, 안양천 국가정원 조성과 서울대 수목원 전면 개방, 상수도시설 현대화,‘춤의 도시’축제 개최와 청소년 거리공연 활성화, 안양종합운동장 종합스포츠 테마파크 개발 등도 세부 계획도 담고 있다.

최 시장은 취임식에 앞서 안양5동 현충탑을 참배해 민선 8기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다. 한편 이날 취임식을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중계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PHOTO NEWS
【포토뉴스】 k-골든코스트를 찾아서…옥구공원 숲
이전
1/10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